면회를 가다.

Author : 알쯔 / Date : 2005. 2. 11. 20:31 / Category : 일상이야기

때는 2월 11일 오후, 군대에 입대한 P군으로부터 수신자부담 전화가 걸려왔다.
"너, 내일 Y군이랑 면회온다며?"
헉! 전혀 그런 약속이 없었고, Y군에게 조만간 서울올라갈테니 그때 P군 면회나 가자라는 식으로 이야기만 된 상태라서 적잖이 당황했다.

기대에 들뜬(?) P군을 실망시킬 수 없었기에, 그러겠다고 하고 바로 Y군에게 전화를 걸어 이미 결정된 것 가겠다고 하고 바로 KTX를 예매하고(흑. 피같은 내돈!) 다음날 아침 서울로 향했다.

서울역에서 4호선을 타고 사당역에 도착하여 Y군을 만나 - 친구야, 미안!! 사당종착 지하철을 타서 ㅠ_ㅠ - 친구가 있다는 부대에 가기위해 지하철을 타고 근 한시간만에 부대에 도착하여 면회신청을 하고 면회실에 앉아있자니... 면회온사람이 모두 여자라는 사실에 놀라고, 모두 연인인것 처럼 보이기에 부러웠다. ㅠ_ㅠ

친구랑 먹기위해 사들고 간 피자를 먹으며, 3일 후면 발렌타인데이인데 초콜릿이라도 사올껄 그랬다는 둥의 농담도 주고받고, 군부대내에 있는 당구장에 가서 당구도 한게임 즐기고 - 부대안에서도 돈을 받다니!! - 사진도 찍고, 아쉬운 몇시간을 보내다 왔다.

덧, 쓰고보니 완전 일기인걸!!!

'일상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궁화 열차안에서...  (0) 2005.02.14
군대가기전에 독립연습을 해볼까?  (2) 2005.02.12
면회를 가다.  (0) 2005.02.11
메신져, 이런분들 미워요.  (4) 2005.02.04
태터툴즈 0.95 공개. 그리고 좌절.  (4) 2005.02.04
올해설날도 TV와 함께...  (4) 2005.02.02

Tags : ,

Trackbacks 0 / Comments 0

Follow Me

Search

Statistics

  • Total : 2,319,632
  • Today : 13
  • Yesterday : 24

Blog Information

알쯔

Calendar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Copyright © 알쯔의 외부기억장치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ARZ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