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궁화 열차안에서...

Author : 알쯔 / Date : 2005. 2. 14. 19:03 / Category : 일상이야기

서울에서 부산으로 내려오는 무궁화 열차안에서 본 몇가지 단편적인 모습들...

아름다운 노부부의 모습...
할머니께서 눈에 무언가가 들어갔는지, 옆에 앉으신 할아버지에게 불어달라고 부탁을 하던것 같았는데요. 직접 불어주고, 안약까지 넣어주시는 모습이 너무 보기 좋았습니다!
저도 어서 배필을, 만나고 싶습니다. +_+


옆자리에 앉은 할아버님의 낡은 수첩
대전에서 타신 할아버지님께서 품속에서 낡은 수첩을 꺼내시더니, 무언가를 찾으셨다.
살펴보니, 적어도 몇십년이 된 듯한 수첩속에 깨알같이 적힌 전화번호들... 그리고 세월이 흐름에 따라 달라진 전화번호까지 적혀져 있었는데, 오랜세월이 지나도록 친우분들의 전화번호를 간직하고, 또 연락하시고 계신 모습이...
몇십년 후에도 저렇게 친하게 지낼 친구들이 있을지 부산에 내려오는 내내 생각을...

'일상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살아있음을 보고합니다!  (4) 2005.02.18
단기알바로 주유소 알바를 구하다.  (1) 2005.02.16
무궁화 열차안에서...  (0) 2005.02.14
군대가기전에 독립연습을 해볼까?  (2) 2005.02.12
면회를 가다.  (0) 2005.02.11
메신져, 이런분들 미워요.  (4) 2005.02.04

Tags :

Trackbacks 0 / Comments 0

Follow Me

Search

Statistics

  • Total : 2,319,632
  • Today : 13
  • Yesterday : 24

Blog Information

알쯔

Calendar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Copyright © 알쯔의 외부기억장치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ARZZ.COM